[세계로컬핫뉴스] 음성 대소 산란계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H5형 항원 검출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1-13 21:48:5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북도와 음성군은 1월 13일, 음성군 대소면 소재 산란계 농장(약 36천수 사육)에서 폐사율 증가 신고(240수)를 받고 동물위생시험소에서 정밀조사를 벌인 결과, H5형 항원이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해당농장은 지난 12월 7일 음성 금왕 메추리 발생농장과는 8.5km 내 방역대에 위치하고 있으며, 경기 화성(22차), 김포 산란계(39차) 농장 난좌 운반 차량과 역학이 있다.

 

현재 발생농장에 대해서는 초동방역반을 투입하고 사람과 가축을 통제하는 한편, 500m내 동일 축주 소유농장(1호, 18천수)을 포함하여 신속하게 살처분하기로 했다. 검출농장 반경 10㎞ 이내 가금농장 32호에 대해 긴급 이동제한 명령을 내리고, 고병원성으로 확인될 경우 500m~3㎞ 내 가금농가(3호)에 대한 살처분 범위 확대도 검토하고 있다.

 

도 방역대책본부는 철새 북상이 끝나는 3월까지는 산발적인 감염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가금농장 출입 차량 및 사람에 대한 통제 및 소독을 강화하고, 사육 가금에서 조금이라도 의심증상을 보이는 경우, 지체 없이 신고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