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기간 선별진료소 운영에 따른 병원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 -
- 여름철 폭염, 태풍 등 대비 선별진료 시설 운영 방안 논의 -

[세계로컬핫뉴스] 진주시,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의료기관과 간담회 가져

최성룡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7 21:04:3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진주시=세계타임즈 최성룡 기자] 진주시는 지난 26일 오후 6시 시청 5층 상황실에서 관내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는 의료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여름철 폭염, 태풍 등에 대비하여 선별진료소 운영에 대한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정준석 부시장이 주재하였으며 관내 선별진료소가 설치되어 있는 경상대학교병원, 제일병원, 고려병원, 한일병원, 반도병원, 복음병원, 세란병원 등 7개 병원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정준석 부시장은“최근 우리 시에서도 산발적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지만, 2차 3차 감염으로 확산되지 않은 것은 현장에서 최선을 다해 주시는 의료진 여러분 덕분이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덧붙여“선별진료소의 장기간 운영과 더운 날씨로 애로사항이 많겠지만 절대 긴장의 끈을 놓을 수는 없다”며“코로나19가 종식 될 때까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병원 관계자는“장기간 선별진료소 운영으로 인해 직원 피로도가 높지만, 시민들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의료인으로써 소명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간담회에는 선별진료소 전담인력 운영에 따른 병원 운영비용 과다 부담와 시스템 개선 및 장비 지원, 여름철 대비 냉방설비를 갖춘 콘테이너 박스형 설치 지원 등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최성룡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