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남동구, 청년의 목소리가 현실이 된다. (청년참여단 발대식 개최)

윤일권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9 19:52:2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남동구=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인천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청년정책 제안과 모니터링 등을 담당할 청년참여단을 구성하고 지난 28일 본격적 활동을 위한 발대식을 가졌다.

 

청년참여단은 청년일자리, 청년자립기반, 청년문화예술 3개 분과 30명의 청년들로 구성돼 앞으로 2년간 정책 의견수렴의 공식적 소통·협력창구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이번 발대식에서는 청년활동가, 창업가, 직장인, 주부, 대학생 등 지역 청년을 대표하는 다양한 계층의 청년참여단들이 자리해 청년정책에 대한 생각을 나누고 향후 운영방향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년참여단은 발대식을 시작으로 청년정책 아카데미 등 교육을 통해 정책 제안 역량을 강화하고 분과별 실현 가능한 의견들을 발굴할 예정이다.

또 수시로 운영되는 전체회의와 분과회의를 통해 현실적인 청년 맞춤형 시책들을 제안할 계획이다.

 

남동구는 청년 취·창업 종합지원 공간인 남동구 청년창업지원센터와 청년 미디어 창작의 중심 역할을 하게 될 청년미디어타워 등 남동구 청년 공감정책들을 소통 플랫폼으로 연계·활용해 청년참여단의 네트워킹 기반을 강화하는 데 힘쓸 예정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청년참여단과 함께 공감하고 소통하며, 고용·주거·교육·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청년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정책을 발굴하고 추진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청년의 목소리가 현실이 되는 남동구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