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해대책경영자금 특별융자 지원

[로컬핫뉴스]제주도 태풍 차바 및 가을철 습해로 인한 감자, 콩, 메밀피해농가 300억 융자 지원

김종운 | news@thesegye.com | 입력 2016-12-27 18:37: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제주=세계타임즈 김종운기자]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태풍 ‘차바’ 및 가을철 강우로 인한 감자, 콩(땅콩 포함), 메밀의 습해 피해를 입은 농가를 대상으로 농림축산식품부의 재해대책경영자금을 배정받아 무이자 특별융자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태풍 ‘차바’ 및 가을철 강우로 인한 감자, 콩, 메밀 습해 발생 태풍‘차바’와 10월 23일 강풍(인성리 순간최대풍속 10.6m/sec)으로 인해 콩, 메밀, 감자가 도복되고, 10월 잦은 강우(강우량 122.2mm, 강우일수 18일)로 인해 배수가 불량한 밭을 중심으로 피해 발생 감자는 생장기에 도복되면서 무름병이 발생하여 폐작 또는 품질저하 및 생산량 감소 콩, 땅콩은 결실기에 도복된 후 폐작 또는 수발아로 썩음 현상이 나타나면서 품질저하 및 생산량 감소 메밀은 개화 결실기에 있던 도복 후 수발아 및 썩음 현상으로 폐작에 이름
융자금 지원 규모는 300억 원이며, 융자기간은 1년이며, 1년간 연장이 가능하다.


이자율은 변동금리 0.99%(10.31일 기준 , 6개월 변동)이나, 도에서 융자금 300억 원에 대한 1년 이자 2억 9천7백만 원을 보전한다. 농가는 1년만 무이자로 융자금을 받을 수 있다.


 농가별 융자지원 금액은 농가별 피해 면적 규모에 따라 1천만 원에서 최대 4천만 원까지이다.
융자지원을 희망하는 농가는 재해대책특별자금신청서(읍.면.동사무소 비치)를 작성하여 2017년 1월 20일까지 주소지 읍.면.동사무소에 제출하면, 행정시에서 대상자를 선정하여 융자대상 농가에 통보한다.


융자대상자로 선정된 농가는 해당 지역농협에 2017년 2월 7일부터 융자를 신청하여 2월 28일까지 융자를 실행하면 되는데,농가별 실 대출금액은 담보능력 등 대출 취급기관인 해당 지역농협에서 정한 심사기준에 따라 변동 될 수도 있다.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이번에 지원하는 재해대책경영자금 융자를 통하여 감자, 콩(땅콩 포함), 메밀 재배농가의 어려움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종운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