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일 친환경 농산물꾸러미 학교 밖 청소년 700여명 가정에 택배 배송
▸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1인 3만원 상당(현미, 과일 등)
▸ 코로나19로 인한 타격 받고 있는 지역 농가 지원

[세계로컬핫뉴스] 대구시, ‘친환경 농산물꾸러미’ 학교 밖 청소년 가정으로 배송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0 17:34:3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대구시는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학교 밖 청소년과 지역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1인 3만원 상당의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를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를 이용하는 청소년 700여명의 가정에 지원한다. 

 

이번 친환경 농산물꾸러미 전달 사업은 판로가 막힌 농가를 돕고자 지역 내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고, 지역 농가에 힘을 보탬과 동시에 학교 밖 청소년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우리의 미래인 청소년이 건강한 사회의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20일 배송한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는 지역 내 농협 하나로마트로부터 현미, 사과, 토마토 등을 구매하고 신선도 유지를 위해 현장에서 바로 학교 밖 청소년 700여명 가정으로 택배 배송했다. 

 

대구시는 코로나19의 장기화 가능성에 대비해 한차례 더 생활용품 꾸러미를 만들어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대구시는 코로나19로 학교 밖 지원센터의 휴관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교 밖 청소년에게 지난 2월과 4월 2회에 걸쳐 생활용품 및 검정고시 준비에 따른 인터넷 영상강의와 기출문제 등을 대구지역 9개소(시 및 구군)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를 이용하는 청소년에게 전달했다. 

 

아울러, 기존 대면으로 진행했던 학교 밖 청소년의 개인적 특수성과 수요를 고려한 상담지원(멘토링), 교육지원(검정고시 등), 직업체험 및 취업지원, 자립지원 등을 지난 3월부터 맞춤형 온라인 컨텐츠로 변경해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가족청소년국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학교 밖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지원이 어느 때 보다 중요하다”면서, “학교 밖 청소년의 건강뿐만 아니라 학업·진로·생계지원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노력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