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세종보건환경연구원·고려대세종캠퍼스 공동 포럼 개최

[세계로컬핫뉴스] “관·학 협력 포스트코로나 대응체계 만들어야”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9-25 17:17:4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종=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 코로나19 대응현황과 감염병 정보 관련 연구성과를 토대로 앞으로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한 보건환경 분야 관학 협력체계를 미리 점검해보는 기회가 마련됐다. 

 

세종보건환경연구원(원장 박미선)은 고려대학교 세종캠퍼스(부총장 김영)가 공동으로 지난 24일 고려대학교 세종캠퍼스에서 ‘세종시 포스트 코로나 보건환경 대응체계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지역보건환경 현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고 포스트 코로나 보건환경 대응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김성표 고려대 산업기술연구소 융복합환경시스템 응용연구센터장은 ‘포스트 코로나시대 : 하수를 이용한 감염병 정보 데이터마이닝’을 해외 사례를 중심으로 발표했다. 

 

김성표 센터장은 특히 “코로나19를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감염병의 증가가 인류에 큰 위협이 되고 있다”며 “이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스마트도시 관점에서의 융복합 감염병 대응체계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세종시보건환경연구원 여상구 과장이 ‘세종시 감염병 대응현황 및 향후 추진방향’ 발표했으며, 이후 토론 및 총평이 진행됐다. 

 

고려대 김영 부총장은 총평에서 “이번 포럼을 시작으로 고려대와 보건환경연구원의 공동연구 및 협력 사업을 추진, 보건환경 분야에서 긴밀한 관-학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미선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양 기관 협력을 통해 행정수도로서 위상에 맞는 선제적이고 신속한 보건환경 인프라를 구축하고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