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위기 속에서도 성장하고 있는 물산업클러스터 주요 입주기업 소개

[세계로컬핫뉴스] 위기를 기회로,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2-22 17:06:2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코로나19라는 전례 없는 경제위기에도 대구시의 물산업 지원과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의 성장은 멈추지 않고 있다. 

 

코로나19가 계속되고 있지만,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은 강소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쉬지 않고 달리고 있다. ㈜제이텍(’19년 36억→’20년 80억, 122%증가)과 ㈜문창(’19년 135억→’20년 190억, 41%증가) 또한 매출 성장세가 눈에 띄는 기업이다. 

 

▲ 제이텍 제품 사진

 

㈜제이텍은 친환경 소규모 소금전기분해 기술을 이용한 급수시설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현재 국내 유일의 전해수 순환방식의 고효율 차염 발생장치를 생산하고 있으며, 중소벤처기업부 성능인증 및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으로 지정됐고 2020년 12월, R&D 우수성과기업에 선정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도 수여받았다. 제이텍은 제2의 도약을 위해 작년 8월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 제2공장을 착공했으며, 올해 2월 현재 준공을 앞두고 있다. 

 

올해 1월 국가핵융합연구소로부터 플라즈마를 이용한 수처리 기술이전을 진행 중으로, 향후 잔류염소로 인한 2차 오염을 방지할 수 있는 친환경 하수처리 시스템과, 염소계열 제품을 사용하지 않고 상수도 살균 소독을 할 수 있는 수처리 시스템을 개발 중이다. 

 

㈜문창은 스테인리스 물탱크 및 라이닝 기술로 친환경 물탱크를 만드는 기업이다. 스테인리스 벽체패널 라이닝은 대한민국 최초로 노후화된 콘크리트 물탱크 내부를 스테인리스 패널로 덮어 누수와 침수가 없어 친환경적이면서도 사용기한이 영구적인 혁신 기술이다. 세계최초로 지진격리장치인 면진받침이 적용된 ‘스테인리스 면진형 물탱크’는 규모 7.0의 지진에도 원활히 저수 및 배수가 가능한 제품이다. 

 

▲ STS라이닝 후
▲ 스테인리스 면진형 물탱크

 

끊임없는 기술개발로 작년 6월 대한민국 혁신대상을 10년 연속 수상해 명예의 전당에 올랐으며, 작년 7월 대구광역시 지역 스타기업에 선정됐다. 작년 한 해 배수지 내부 순환장치 등 총 3건의 신기술 특허를 출원 총 42건의 특허를 보유 중이며, 특허청 조사에 의하면 ㈜문창의 저수조 상수 관련 특허 보유건수는 세계 2위, 대한민국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힘을 내준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에 감사드리며, 우수한 기술로 세계시장에 당당히 진출할 수 있도록 대구시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