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농기원, 29일 귀농·귀촌 희망자 45명 대상 체험·강의 진행

[세계로컬핫뉴스] 체험 중심 현장 교육으로 귀농·귀촌 지원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29 15:16:5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남=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29일 천안시 병천면 아우내 오이체험농장에서 ‘2020 귀농·귀촌 현장 교육’을 실시했다.

 

올해 귀농·귀촌 현장 교육은 총 3회에 걸쳐 서울시 귀농·귀촌 교육생 135명을 대상으로 한다.

 

귀농·귀촌 희망자 45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 이날 현장 교육은 귀농·귀촌 정책 설명, 현장 체험, 강의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도 농업기술원은 정책 설명을 통해 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귀농·귀촌 관련 사업을 소개하고, 참여자 현장 활동으로 △오이 수확 △오이 빈대떡·비누 가공제품 만들기 등 체험 시간을 가졌다.

 

또 충남귀농학교 정경환 대표가 강사로 나서 ‘귀농·귀촌 준비하기’를 주제로 귀농·귀촌에 꼭 필요한 사항들을 설명했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도내로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의 실질적인 안정 정착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체험 위주의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귀농인과 지역민이 융합할 수 있는 사업도 지속 발굴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