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환경연구원, 추석 성수식품 안전성 검사 모두 ‘적합’

“추석 명절 안전한 식품으로 건강하게 보내세요”

이호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9-15 10:05: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울산=세계타임즈 이호근 기자] 울산시 보건환경연구원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내 유통 제수용·선물용 가공식품과 조리식품, 농수산물에 대해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성 검사는 지난 8월 25일부터 9월 10일까지 관내 전통시장, 백화점·대형마트, 도매시장 등에서 유통되는 고사리, 문어 등 농수산물과 식용유지, 과실주, 선물용 건강기능식품 등 54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조리식품에 대해서는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 등 식중독균 오염여부를 검사하였으며, 농수산물과 가공식품은 잔류농약, 중금속, 방사능, 보존료, 이산화황(표백제) 등 유해물질 및 기준규격검사를 실시했다.
 

연구원 관계자는 “연휴 동안에도 비상근무와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해 식중독 발생 등 식품사고에 신속히 대처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호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