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지 않는 국제대회 유치 열망 속에 충청권 공동개최 결의!

[세계로컬핫뉴스]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충청권 공동유치 협약체결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7-11 09:22:0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충청권 4개 시도(대전·세종·충북·충남)는 10일 국회 4간담회의실에서 2027년 하계유니버시아드 공동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계유니버시아드는 국제대학 스포츠연맹(FISU)이 주관하고, 150여개국 1만 5천여명의 세계 대학생들이 참가하여 정식 13개 종목과 선택 7~8개 종목으로 치러지는 국제종합경기대회이다.

 

아시안게임보다 종목수는 적지만 참가국은 3배 이상으로 비슷한 규모의 선수단이 참여하고, 소비성향이 큰 국제대학생 위주의 행사로 투입 예산 대비 경제적 효과가 매우 큰 행사로 평가받고 있다.

 

이날 4개 시도는 전 세계 젊은이들의 도전과 열정으로 빛나는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개최를 통해 충청권의 유구한 역사문화 자원과 미래성장 동력을 과시하여 충청권이 신수도권 시대 대한민국 중심도시로 확실히 자리매김 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아울러 충청권 공동으로 대회 개최시 4개 지방정부가 계획중인 체육인프라*와 백제·중원문화권의 역사·문화·관광자원 등을 최대한 활용하여 전 세계대학생이 스포츠 기량을 맘껏 뽐내면서도 충청권이 세계로 도약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충청권 스포츠 발전뿐만 아니라 인프라 확충에도 많은 도움을 받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대전광역시 : 서남부 종합스포츠타운

  세종특별자치시 : 대평동 종합체육시설

  충청북도 : 오송 다목적실내체육관

  충청남도 : 천안 종합운동장 

 

충청권은 이날 공동유치 합의를 시작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 등에 국내도시후보 선정·대회유치 최종승인을 위한 공동대응 활동과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유치의향서 조기 제출 등 개최도시 확정을 목표로 상호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기로 약속했다.

 

또한 충청권 4개 시도는 ‘최소비용, 최대효율의 올림픽 정신을 실현하는 모범적인 지구촌 축제로 추진될 수 있도록 충분한 경쟁력을 갖춰 나갈 것’이라며,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충청권 개최를 디딤돌 삼아 2034 하계아시안게임 유치도 도전할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